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야근 검사 사망, 귀가하던 현직 검사…엘리베이터 안에서 쓰러져

사진=검찰 페이스북

야근을 마치고 귀가하던 현직 검사가 사망했다.

7일 오전2시께 충남 천안시 동남구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 안에서 A씨가 쓰러져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해 119에 신고했다.

A씨는 인근 대학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대전지검 천안지청 소속 검사인 A씨는 이날 야근을 마친 후 동료 검사들과 간단히 술을 마시고 오전 0시 58분께 아파트 엘리베이터를 탄 것으로 확인됐다.

CCTV 영상에서 A씨는 우산으로 엘리베이터 버튼을 누르고 갑자기 쓰러졌다.

한편 경찰은 A씨의 정확한 사인을 조사하기 위해 국과수에 부검을 의뢰했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