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김의성 1인시위, “피해자에 대한 진실한 사죄, 배상이 이뤄졌으면 좋겠다”

사진=김의성 인스타그램

배우 김의성이 1인시위에 나섰다.

7일, 김의성은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 앞에서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연대의 화해치유재단 즉각 해산을 위한 1인 릴레이 시위에 참여했다.

김의성은 1인 시위를 하게 된 이유에 대해 윤미향 정의연 대표에게 권유 받았음을 밝히며 “화해와 치유를 이야기할 수 없는 사람들이 화해와 치유를 이야기하고 있는 것이 코미디”라고 말했다.

이어 “피해자 중심으로 사과하지 않고 국가 중심으로 처리하려고 한다는 것이 이해가지 않는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다들 고령이신데 더 시간이 가기 전에 이 문제가 잘 해결이 되길 바란다. 피해자에 대한 진실한 사죄, 배상이 이뤄졌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