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추석 상여금, 경기 악화로 '지급 기업도' 하락...왜?
사진=한국경영자총협회 제공

올해 추석 상여금을 지급할 계획이 있는 기업이 70%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8년도 추석연휴 및 상여금 실태조사' 결과를 9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전국 5인 이상 527개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 추석상여금 지급 계획을 세운 기업은 70.2%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72.1%)보다 1.9%포인트 감소한 것이다. 기업규모별로는 300인 이상 기업이 지난해보다 4.1% 포인트 줄어든 73.2%, 300인 미만 기업이 2.5%포인트 감소한 69.4%였다.

한편 추석 상여금이 지난해보다 감소한 수준으로, 올해 추석 경기가 지난해 보다 경기가 악화됐다고 판단한 기업들이 많아진 데 따른 영향이 풀이된다.


이정환 기자  jhl@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권역별 폐기물 공공처리장 도입 위한 토론회
[포토] '기후변화 대응 물 경영·물 경영 우수기업 시상식' 개최
동물교감교육 시범 사업 프로그램 ‘학교깡총’
[포토] ‘길, 환경가치를 더하다’ 춘계학술대회 토론회
[포토] ‘크라스키노 포럼-창립기념 제1차 정책포럼 및 문화공연’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