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손웅정 기고문, “이런 교육방침은 손흥민의 플레이에서도 그대로 확인할 수 있다”

사진=SB nation 홈페이지 캡처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스포츠 네트워크 'SB 네이션'의 토트넘 커뮤니티에 "다니엘 레비 회장은 손흥민의 아버지를 영입해야 한다"는 제목의 기고문이 올라왔다.

기고문에는 손흥민의 아버지 손웅정 감독에 대해 "손웅정 감독은 손흥민이 16세가 될 때까지 직접 코칭을 했고 현재도 한국에서 유소년 선수들을 육성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의 아카데미에서는 선수들이 십대 중, 후반의 나이가 될 때까지 슈팅보다 기술과 피트니스에 집중을 두고 교육을 받는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이런 교육방침은 손흥민의 플레이에서도 그대로 확인할 수 있다"며 "손흥민은 볼을 가진 상황에서 토트넘에서 가장 꾸준한 선수 중 한 명이다"라고 덧붙였다.

또 "손웅정 감독은 분명히 코칭에 능력이 있다"며 "만약 토트넘에 코치, 유소년 팀 지도자가 필요하다면 토트넘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을 키워낸 사람(손웅정 감독)에게 기회를 주면 어떤가. 다니엘 레비 회장, 손웅정 씨를 영입하라(Daniel Levy, sign him up!)"고 말했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한가위’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