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유통
라그릴리아, 가을 신메뉴 출시꽃게, 표고버섯, 새우, 사과 등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가을 메뉴 선봬
라그릴리아 가을 신메뉴 관련 이미지 <사진제공=SPC그룹>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SPC 그룹(회장 허영인)이 운영하는 이탈리안 캐주얼 레스토랑 라그릴리아가 가을 시즌 한정 메뉴 5종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메뉴는 '풍성한 가을을 맛보다(Flavors of Fall)'를 주제로 꽃게, 새우, 표고버섯, 사과 등 제철 식재료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라그릴리아는 가을 제철 과일인 사과, 현미치즈 튀일(Tuile, '타일' 또는 '기와'란 뜻으로얇은 타일 모양의 달콤한 프랑스 디저트), 새콤한 석류드레싱으로 맛을 낸 '사과&석류 샐러드(1만3900원)', 살이 꽉찬 태안 꽃게와 대파 오일로 달큰한 향을 더한 '태안 꽃게 스파게티(1만9500원)', 매콤한 토마토 소스로 양념한 새우와 쫀득한 흑미, 팽이버섯의 식감을 살린 '흑미 먹물 리조또(1만6500원)’등, 가을 식재료로 맛을 살린 메뉴를 선보인다.

이 밖에도 진하게 끊인 라구소스에 리코타 치즈크림, 양송이를 곁들어 먹는 '머쉬룸 미트소스 스파게티(1만7900원)', 표고버섯과 새우, 대파를 튀겨 머쉬룸 페스토와 함께 섞어먹는 '베이비 머쉬룸 크림 리조또(1만6900원)’등 라그릴리아만의 레시피로 만든 특색 있는 메뉴 2종도 선보인다.

또, 새로운 메뉴에 어울리는 짭조름하고 부드러운 솔티크림을 올린 프롯 티 2종도 출시했다. 붉은 히비스커스와 코코넛을 블렌딩한 티에 석류와 레몬을 넣은 '루비 티(5500원)', 달콤한 사과 베이스에 깔끔한 차이 티를 블렌딩한 '시트린 티(5500원)' 등으로 가을 날씨에 어울리는 음료다.

신 메뉴 5종과 시즌 음료 2종은 라그릴리아 전지점(공항점 제외)에서 가을시즌 동안 한정 판매할 예정이다. 라그릴리아 관계자는 “가을 시즌에는 다양한 제철 과일 등 풍성한 식재료를 활용한 메뉴들이 인기”라며, “앞으로도 계절에 어울리는 다양한 메뉴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라그릴리아는 10월 말 까지 가을시즌 메뉴 출시를 기념해 신메뉴를 주문한 고객을 대상으로 '스페셜 쿠폰북 증정'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또한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소셜미디어에 메뉴 인증샷과 ‘#라그릴리아 #가을엔라글’ 등의 해시태그와 함께 후기를 남기면 추첨을 통해 라그릴리아 ‘까르보나라 파스타 식사권(3매)’을 증정할 예정이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