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송악농협 강도, 타정총 발사 2700만 원 빼앗아…3시간 반 만에 검거

사진=경찰 트위터

10일 충남 당진 송악 농협에서 강도짓을 벌이고 도주한 50대 여성이 범행 3시간 반 만에 붙잡혔다.

충남 당진 경찰서는 은행 직원을 흉기로 위협한 뒤, 2700만 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로 51살 여성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범행 당시 A씨는 타정총을 발사했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타정총은 공사장에서 사용하는 전동 못 총을 지칭한다.

한편, 경찰은 현재 A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기상청, 폭염 학술 토론회 개최
[포토] 산림청 ‘양파·마늘 사랑 캠페인’ 참여
[포토] 산림청, 산사태피해복구사업지 현장 점검
[포토] 산림청, 제5호 태풍 ‘다나스’ 대처상황 점검
[포토] '플라스틱 쓰레기 소각' 정책포럼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인사] 환경공단, 여성 1호 임원 김은숙 본부장 임명[인사] 환경공단, 여성 1호 임원 김은숙 본부장 임명
[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