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젊은 산림과학자와의 포레스톡산림청산림과학기술 분야 미래세대 고급·융합인재 양성 추진
젊은 산림과학자 포레스톡을 주재한 김재현 청장

[환경일보] 강다정 기자 =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10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산림청장과 산림과학기술 분야의 미래를 책임질 우수한 청년 과학자와의 만남 ‘젊은 산림과학자와의 포레스톡’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내 대학에 재학 중인 대학원생들과 산림과학기술 분야의 미래를 함께 고민하고 산림과학기술분야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김재현 청장은 이날 “산림분야는 매년 고급인력 수요에 비해 공급이 부족한 실정”이라며 “내년부터 ‘산림분야 인력양성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산림과학의 미래를 책임질 우수한 젊은 과학자들을 지속적으로 발굴·지원하고 산림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산림과학기술 고급인력 수요는 연간 600여 명(’16년 기준)이나, 석·박사 졸업생은 연간 416명(’16년 기준)으로 인력 수급 불균형이 심각하다. 이에 산림청은 산림분야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인력 수급의 불균형 완화와 연구개발(R&D) 활성화를 위한 석‧박사급 고급·융합인재 양성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대학원생들의 다양한 의견을 듣기 위해 자유로운 토크쇼 형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산림청은 향후 10년간 ‘산림과학기술 기본계획’과 ’19년도 산림과학기술 연구개발(R&D) 추진 내용을 소개했으며, ’19년도 산림과학기술 연구개발(R&D) 추진 내용에서는 ‘임산업 첨단융합기술 전문인력 양성사업’ 등 내년에 새로 시작하는 연구개발사업에 대한 설명이 이어졌다.

산림청은 ‘임산업 첨단융합기술 전문인력 양성사업’ 단일 사업으로도 연간 30여명의 인력을 양성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행사에 참여한 대학원생들은 대학원생 연구과제 적극 추진, 창의적·자율적 연구환경 조성, 산림분야 인력양성 연구사업의 이행 등 미래 산림과학기술 분야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특히, 산림청 연구개발(R&D)사업에서 대학원생들의 아이디어가 반영되어 연구성과를 거둘 수 있는 기반 조성과 연구성과 이어달리기를 통한 창업 지원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청은 이날 제시된 의견을 종합해 ’19년도 산림과학기술 연구개발(R&D) 사업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이준산 산림정책과장은 “산림청은 앞으로도 연구개발(R&D)분야에 적극 투자하여 산림과학기술 발전을 꾀하고 우수한 젊은 인재가 육성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다정 기자  esnews@daum.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