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울산시, 추석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활동 실시연휴 전, 연휴 기간, 연휴 후로 구분

[울산=환경일보] 오부묵 기자 = 울산시는 추석 연휴 기간 중 환경오염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환경오염 취약지역 및 관련 시설에 대한 특별감시활동을 한다고 밝혔다.

특별감시는 연휴 전, 연휴 기간, 사후 기술지원 등으로 구분 실시된다.

울산시는 추석 연휴 전단계인 오는 9월 21일까지는 배출업소 자율점검 유도를 위해 700여 개 업체에 협조문을 발송하고, 특별감시반(6개반, 12명)을 편성해 중점관리업체, 폐수처리업체, 폐수위탁업체 등에 대해 특별점검 한다.

추석 연휴 기간인 9월 22일부터 26일까지는 상수원 수계, 산업단지 주변 등 오염 우심 하천 주변 환경순찰을 강화하고 시와 구․군에는 종합상황실을 설치‧운영한다.

연휴 기간이 끝나는 9월 27일부터 10월 2일까지는 연휴기간 방지시설 가동 중단으로 환경관리가 취약해진 사업장을 대상으로 정상가동을 위한 기술지원활동을 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추석 연휴기간을 맞아 환경오염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시민들은 환경오염행위 발견 시 즉시 신고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오부묵 기자  usobm@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부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학교 공기정화장치 합리적 설치방안 모색’ 토론회
[포토] 후쿠시마 오염수의 문제점과 진실 기자간담회
[포토] 2018 제2차 남북환경포럼 개최
[포토] 제29회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
[포토] '주거지 앞 수소발전소 괜찮은가' 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