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강용석 도도맘, 징역 2년 구형…“크게 신경을 쓰진 않는다”

사진=강용석 트위터

강용석 변호사가 징역 2년을 구형받은 것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0일 강용석은 서울중앙지법 형사18단독 박대산 판사 심리로 진행된 결심공판에서 징역 2년을 구형받았다.

강용석 변호사는 2014년 유명 블로거 ‘도도맘’ 김미나와 불륜스캔들에 휩싸인 바 있다.

이후 2015년 1월 김미나의 남편 A씨가 자신을 상대로 손해배상금 1억 원 청구 소송을 제기하자 김미나와 공모한 뒤 A씨의 명의로 된 인감증명 위임장을 위조하고 소송 취하서에 도장을 찍어 법원에 제출한 혐의를 받았다.

이에 대해 강용석은 “검찰 구형을 크게 신경을 쓰진 않는다. 무죄가 나올 거라 생각 한다”고 말했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국가 물환경정책 방향' 토론회 개최
[포토] '통합물관리시대, 지속가능한 하천 치수 정책' 토론회 개최
[포토] 2019 환경산업육성 정책설명회
국정과제, 가스경제가 답이다
[포토] 2019년 환경부 대국민 업무보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