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전남소방본부, 대규모 긴급구조 종합훈련나주 화학공장서 유해화학물질 누출 가상해 인명구조 등 대규모 진행

[전남=환경일보] 현용일기자 = 전라남도소방본부는 LG화학 나주공장에서 24개 기관·단체 소속 4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8년 긴급구조종합훈련을 지난 18일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공장 가동 가스배관에서 유해화학물질이 누출되고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가상해 이뤄졌다.

소방기관과 나주시, 여수합동방재센터 등 유관기관과 중앙구조본부의 헬기 및 특수차량 등 장비 54대를 동원해 대규모로 진행됐다.

자위소방대 초기 활동, 인명구조와 화재 진압, 현장지휘소와 응급의료소 운영, 유관기관 임무수행, 피해시설에 대한 안전진단과 복구활동 순으로 임무를 수행해 실제 재난상황과 같이 훈련이 이뤄졌다.

이형철 전라남도소방본부장은 “이번 훈련으로 앞으로의 유관기관 협조체계를 강화할 것”이라며 “기관별 임무수행의 중요성을 항시 염두에 두고 실제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으로 도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소방본부 2018 긴급구조훈련실시. 사진제공_전라남도 소방본부

현용일 기자  abraksass001@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용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GGGW 2019' 개막
[포토] 숲은 내 삶, 숲을 국민의 품으로
[포토] ‘2019 경기도·경기남북부지방경찰청’ 국정감사
[포토] ‘SB 2019 Seoul 국제 컨퍼런스’ 개최
[국감] 국회 환노위, '환경부' 및 '기상청' 국감 개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