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행사
38회 대한민국 에너지대전국내 최대 규모 에너지 종합전시회, 수출상담 및 다양한 체험 행사

[환경일보] 10월2일부터 5일까지 나흘간 일산 킨텍스에서 ‘리 스타트(RE Start) 3020’을 주제로 한국에너지공단이 2018년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을 개최한다.

올해로 38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은 국내 최대 규모의 에너지종합전시회로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에너지공단이 주관한다.

올해 행사 주제인 ‘RE Start 3020’은 ‘다시 시작한다’는 의미와 함께 재생에너지의 영문 약자(RE, Renewable Energy)를 통해 2030년 재생에너지 발전비중 20% 달성을 위한 첫 걸음을 시작한다는 뜻이 담겼다.

<자료제공=한국에너지공단>

전시회는 ▷신재생특별관 ▷스마트에너지관 ▷공공에너지관 ▷지역엑스포관 ▷친환경스마트카관 ▷국민참여관 등으로 구성된다. 303개 회사가 참여해 1050개 전시부스가 운영될 예정이다.

지난해 전시회에서 참가자들의 반응이 좋았던 신재생에너지 종합지원센터도 다시 운영된다.

태양광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발전에 관심이 있는 시민들을 위해 관련 제도부터 인허가, 태양광 발전소 운영관리 등에 대한 지역별 맞춤형 상담이 진행된다.

가상현실(VR) 시스템을 통해 전기차를 시승하는 등 에너지 체험과 교육, 특강 등을 들을 수 있는 기회도 마련됐다.

태양광, 풍력 등 신재생에너지, 에너지신산업 분야 등 기업들이 해외 바이어들을 만나 수출상담을 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에너지공단은 에너지대전을 통해 해외바이어를 초청하고 통역서비스를 제공해 우리나라 기업의 유망 기술을 수출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지난해 에너지대전에서도 해외바이어와 총 391건의 상담이 진행돼 420억원 규모의 수출 계약이 성사됐다.

에너지대전 전시회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5시까지며, 입장료는 무료다. 사전 등록 신청은 에너지대전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수원에서 첫 얼음 관측
[포토] ‘2020 국제기후금융·산업컨퍼런스’ 개최
[포토] 실내환경 및 생활방역 발전 방향 컨퍼런스 개최
[포토] 환경권 40주년 기념 포럼·국제학술대회
[포토] 코로나&백혈병 백신개발 후원 '지구힐링 아마추어 골프대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