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지리산국립공원 내 여성화장실 안심벨 설치 점검민관 합동 재난, 안전사고 예방 활동 실시

[전남=환경일보]현용일기자=국립공원관리공단 지리산국립공원남부사무소(소장 김승희)는 가을성수기를 맞아 지난 11일 국립공원 여성화장실 내 안심벨 및 몰래카메라 설치 유무 등 재난안전사고 예방 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재난안전사고 예방 활동은 지리산국립공원남부사무소와 구례경찰서가 합동으로 “안심벨 울림 가상 대응훈련”을 실시하였으며 몰래카메라는 발견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지리산국립공원남부사무소 형남근 탐방시설과장은 “국립공원 여성화장실 내 안심벨은 112상황실과 연동되어 있으며, 위급 상황 시 모두가 안전하게 이용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점검을 실시하겠다”라고 말했다.

지리산국립공원 내 여자화장실 몰래카메라 탐지 점검 <사진제공=지리산국립공원 남부사무소>.

현용일 기자  abraksass001@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용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환경산업기술원, 청렴 라이브 콘서트
[포토] 메밀꽃 필 무렵
[포토] 고택에서 열린 ‘전통혼례식’
[포토] 해바라기 활짝 핀 농촌 풍경
드림파크 야생화단지에 활짝 핀 해바라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