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제주권
제주해경, 부유물 감김 선박 잇따라 발생항해 불가 어선 2척 구조
제주해양경찰서는 지난 30일부터 31일까지 항해 불가 어선 2척을 무사히 예인했다. <사진제공=제주지방해양경찰청>

[제주=환경일보] 전재현 기자 = 제주해양경찰서(서장 강성기)는 지난 10월 30일 함덕 북쪽 약 3km해상에서 스크루에 로프가 감겨 항해가 곤란한 어선을 안전하게 구조한 후 무사히 예인했다고 밝혔다.

제주해경에 따르면, 지난 30일 저녁 6시 17분경 함덕 북쪽 3km해상에서 성산선적 Y호(9.77톤, 연안복합, 승선원 6명) 선장 박모씨(48세, 성산 거주)가 조업 중 스크루에 로프가 감겨 항해가 불가하다는 신고가 접수되었다고 밝혔다.

또한, 지난 31일 차귀도 북서쪽 55km 해상에서 한림선적 K호(20톤, 근해자망, 승선원 8명) 선장 양모씨(54세, 한림 거주)가 조업 중 스크루에 어망이 감겨 항해가 불가하다는 신고도 접수됐다.

이에 제주해경서는 경비함정을 현지로 보내 선원 전원 구명동의 착용하도록 안전 조치하고, Y호는 30일 저녁 9시 30분경 제주항으로, K호는 31일 오후 1시 30분경 한림항으로 안전하게 예인했다고 밝혔다.

끝으로 제주해경 관계자는 “Y호 및 K호 선원 전원 건강상태에는 이상이 없다”고 말하며 “조업 중 어망감김 등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다할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전재현 기자  sk917964@gmail.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재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전체회의
[포토] 통합물관리 시대, 무엇이 달라졌나
울릉도에 79㎝의 눈 쌓여
[포토] 눈 덮인 함양 개평한옥마을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2020년 산림행정 및 정책 공동포럼 참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