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가습기살균제, 검찰 수사 재개하라”

[환경일보] 가습기살균제 가운데 CMIT/MIT를 원료로 사용한 SK디스커비리와 애경산업에 대한 검찰 수사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개최됐다.

더불어민주당 전현희 의원은 27일 서울 중앙지방검찰청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과 함께 중단된 가습기 살균제 사건에 대한 수사 재개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가습기 살균제 사건은 2011년 전모가 드러나기 시작했으며, 전 의원은 당시 국정감사에서 최초로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던 폐 질환의 원인으로 가습기 살균제를 지목한 바 있다.

<사진제공=전현희의원실>

가습기 살균제 사건과 관련해, 검찰은 PHMG를 원료로 사용한 옥시 등에 대해서는 수사를 마무리했지만, CMIT/MIT를 원료로 쓴 SK디스커버리(舊 SK케미칼)과 애경산업에 대한 수사는 진척이 없는 상태다.

전 의원은 2018년 환경노동위원회 국정감사에서 SK디스커버리 및 애경산업 대표를 증인으로 불러 피해자들에 대해 사과하고 배상에 나설 것을 요구하기도 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서울환경영화제 개막···안성기·박중훈·정우성 등 참석
[포토] 2019 대기질 개선 서울 국제포럼 개최
[포토] '계획기간 국가 배출권 할당계획 변경(안) 공청회' 개최
[포토] 41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 개최
[포토] '은평광역자원순환센터' 건립 반대 1인 시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