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깨끗한 공주·아름다운 마을 만들기 사업 본격 추진시민들에게 자율적 동참 신청서 받고 청소용구 배부

[공주=환경일보] 박병익 기자=공주시가 쾌적한 생활환경조성을 위해 ‘깨끗한 공주·아름다운 마을 만들기’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청소체험 아카데미 추진 △하루 10분! 내 집·내 상가 앞 청소하기 운동 ▷재활용품 전용봉투 사용 활성화 ▷청소사각지대 쓰레기관리대책 추진 ▷쓰레기 불법투기 단속반 운영 ▷이동식 스마트경고판(CCTV) 설치 운영 ▷국토 대청결운동 ▷숨은자원찾기 행사 ▷방치폐기물의 신속한 원인규명 및 처리 ▷하천쓰레기 수거·처리 사업 ▷독거노인 가정 등 방문 청결의 날 운영 ▷찾아가서 알려주는 자원순환교육 운영 등에 행정력을 집중할 방침이다.

시는 주민자치위원회 등 민간단체와 연계한 민·관 협약 체결로 사회적 붐업조성 및 읍·면·동별 클린구역을 지정·운영하고 있으며, 자율적 청소문화 확산을 위한 릴레이 캠페인 전개, 도로변 공터 쓰레기 투기 장소에 꽃밭 가꾸기 등 깨끗하고 쾌적한 도시 공간 창출에도 앞장서고 있다.

깨끗한 공주 아름다운 마을 만들기 사업 <사진제공=공주시>

특히, 지난해 독거노인 및 장애인 가정 방문 청결의 날을 운영하여 33가구 20톤 쓰레기를 수거·처리했고, 찾아가는 자원순환교육 28개 마을 566명을 대상으로 올바른 쓰레기 배출요령 등 교육을 실시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과 주민의식 개선에 기여한 바 있다.

올해는 대규모 행사인 백제문화제와 구석기축제 등에 대비해 주민과 지역단체에 청소용구 및 재활용전용봉투를 무상보급 해 자발적인 청소문화 확산을 유도하고 청소사각지대 쓰레기관리 대책 추진, 쓰레기 불법투기 감시단 운영 등 공주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깨끗한 이미지가 부각되도록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자원순환과장은 “주민 및 민간단체의 공감과 자발적인 참여가 깨끗하고 아름다운 마을을 만들 수 있다”며 “다시 찾고 싶은 세계유산도시 관광공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병익 기자  bypap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포토] 제5회 한·중 약용작물 국제화 전략 학술토론회
[포토]‘학교 공기정화장치 합리적 설치방안 모색’ 토론회
[포토] 후쿠시마 오염수의 문제점과 진실 기자간담회
[포토] 2018 제2차 남북환경포럼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