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행사
통합 물관리 정책·지원 한곳에상하수도협회, 2019 워터코리아‘ 개최···기술대전, 세미나 등 진행
한국상하수도협회가 3월20일부터 22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2019 워터코리아'를 진행한다. <사진제공=한국상하수도협회>

[환경일보] 최인영 기자 = 한국상하수도협회(협회장 권영진 대구광역시장)가 국내 최대 규모로 매년 3월 개최하는 국제 물산업 박람회 ‘2019 워터코리아(WATER KOREA)’를 3월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대구광역시 엑스코(EXCO)에서 진행한다.

이는 대구광역시가 공동 주취하고, 환경부를 비롯한 행정안전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해외건설협회 등이 후원하는 행사로 상하수도 분야 151개 기관·단체·기업 등이 참가해 613개 부스를 운영한다.

지난 2002년 첫 개최 후 올해로 18회째를 맞는 워터코리아는 정부, 지방자치단체, 유관기관 및 기업, 단체, 학회 등 상하수도 각 분야 관계자가 참석해 정책 방향을 논의하고, 산업·기술 발전 촉진 및 기업 비즈니스를 지원하는 종합 박람회다.

행사장에서는 우리 기업들의 상하수도 기자재 및 측정 장비, 운영·관리 솔루션 등 물산업 전 분야를 망라한 기술과 제품이 전시되며, 올해에는 드론 특별관을 통해 상하수도와 4차 산업 혁명의 접목을 시도하는 사례가 소개된다.

이와 함께 기술대전, 국제 협력회의·포럼·기술교류회, 분야별 세미나 등 다양한 연계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되며, 3월22일에는 UN이 정한 세계 물의 날을 맞아 환경부 주최로 정부 기념식이 개최된다.

특히 올해는 통합 물관리 원년으로 행사장에서는 환경부, 행정안전부, 농림축산식품부, 물학술단체연합회 공동으로 ‘세계 물의 날 기념 통합 물관리 정책 세미나’를 진행한다.

이외에 정책 설명회, 위생안전기준 인증제도(KC) 설명회, 전국 상수도 노동조합 연합회 회의, 대한상하수도학회·한국물환경학회 공동 춘계 학술 발표회, 자랑스런 상하수도인 표창(대통령·국무총리·장관상), 상하수도인 한마음 체육대회, 문산정수장을 방문하는 수돗물 체험 투어 등의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권영진 한국상하수도협회장은 “지속 가능한 보편적 물복지 실현과 물산업 육성을 위해 통합 물관리와 국가 물산업 클러스터를 시작하는 올해 대구광역시에서 열리는 워터코리아에서는 물과 상하수도 전 분야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국민 인식 제고의 계기를 불러일으킨다”며 “국제 물산업 박람회가 물 관련 정책의 초석 발굴에서 나아가 산업과 기술 육성의 나침반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인영 기자  nubooriya@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북촌에 사는 사람, 북촌을 찾는 사람
[국감] 국회 환노위 '노동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시작
[국감] 산자위, '한국광해관리공단' 국정감사 개시
[국감] 농축위, 산림청 국감 개시
[국감] 행안위, 서울시 국정감사 시작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