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동대문구, 다문화정책 여가부 장관상지난달 28일 수상…다문화가족사업 성공적 추진 호평
다문화정책대상 ‘여성가족부 장관상’ 기념촬영 <사진제공=환경일보>

[동대문구=환경일보] 김봉운 기자 =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동대문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지난달 28일, 세계일보가 주관하고 행정안전부‧여성가족부가 후원한 ‘제6회 다문화정책 대상’에서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받는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올해 6회째를 맞은 본 상은 매년 우리나라 다문화정책 발전에 기여한 기관과 기업 등에 시상한다.

동대문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이영순)는 2006년 전국 다문화사업의 최초 시범센터로 운영을 시작해, 13년 동안 다문화가족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 타 기관에 모범을 보이고 있다.

운영 초창기부터 ▷연극단 ▷합창단 ▷오케스트라 ▷바둑 ▷태권도 등 문화‧예술‧체육 분야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 다문화가정 구성원들의 상호 문화 교류와 성공적인 자립에 힘써 왔다.

또한, 유형과 수준에 맞춰 체계적인 한국어 교육을 실시해 이주민의 한국어 구사능력을 높이고, 가족‧인권‧성평등‧취업 등 영역별 교육 및 상담 프로그램을 통해 이주민이 사회‧경제‧문화적으로 보다 수월하게 적응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저소득외국인가족‧중도입국청소년 대상으로, 지역의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한 ▷찾아가는 한국어 멘토링 서비스 ▷한국생활 적응지원 서비스 등을 제공함으로써 다문화가정 자녀들이 우리 사회에 안정적으로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다문화가정의 구성원들이 우리 사회의 일원으로서 밝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봉운 기자  bongw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 대기질 개선 서울 국제포럼 개최
[포토] '계획기간 국가 배출권 할당계획 변경(안) 공청회' 개최
[포토] 41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 개최
[포토] '은평광역자원순환센터' 건립 반대 1인 시위
[포토]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국회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