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노동
‘무인기(드론)’ 뜨고 ‘속기사’ 지고…
워크넷 검색어로 본 노동시장의 변화
온라인을 이용한 구인‧구직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전체적인 검색 빠르게 증가
드론

[환경일보] 김봉운 기자 = 공공부문 대표 취업지원 누리집인 워크넷에서 2016년 1월~2019년 3월 기간의 검색어를 분석한 결과, 기술 발전과 구인‧구직 시장의 변화에 따라 검색어 순위도 달라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새로운 기술로 볼 수 있는 ‘무인기(드론)’의 경우 2016년에는 614위로 순위가 높지 않았으나, 2017년에는 202위, 2018년에는 71위, 2019년 1~3월에는 47위로 순위가 빠르게 올라갔다.

반대로 ‘속기사’의 경우 2016년에는 236위였던 검색 순위가 2017년 330위, 2018년 606위, 2019년 1~3월 698위로 낮아지고 있다.

온라인을 이용한 구인‧구직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전체적인 검색 건수는 2017년 766만 건, 2018년 898만 건, 2019년 1~3월 398만 건으로 빠르게 늘고 있다.

2019년 1~3월 워크넷 상위 10개 검색어 과거 순위 <자료제공=고용노동부>

2016년 1월~2019년 3월 기간 동안 검색된 핵심어를 분석한 결과 가장 인기가 많은 검색어는 ‘청년내일채움공제’였다.

‘청년내일채움공제’는 2016년 1월 이후 66만번 검색됐다. ‘청년내일채움공제’ 검색량이 많은 이유는 워크넷에서 신청해야 하기 때문일 것으로 추정된다.

다음으로는 ‘취업성공패키지’(59만 번), ‘사회복지사’(48만 번), ‘직업상담사’(42만 번), ‘경비원’(24만 번), ‘영양사’(23만 번), ‘간호조무사’ (20만 번) 순으로 많이 검색됐다.

직무능력과 관련해서는 ’지게차‘(23만, 지게차운전원 포함), ’전기‘(21만, 전기기사 포함), ‘시설관리’(18만), ‘용접’(11만), ‘MCT(11만, 자동으로 공구를 바꾸어가며 형상을 만들어내는 공작기계) 등이 많이 검색됐다.

김영중 고용서비스정책관은 “구직자들이 워크넷에서 무엇을 원하는지 파악하려면 검색어 분석과 같은 기본적인 작업부터 충실히 하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검색어 분석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일자리 추천 결과 분석, 구인‧구직 결과에 대한 연결망(네트워크) 분석, 자연어 처리기술을 활용한 비정형 자료 분석 등 다양한 방법을 활용해 자료를 분석하고, 이를 고용정책 참고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김봉운 기자  bongw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농진청 ‘밀·보리 성장전략 산업대전’ 개최
[포토] 경기도의회 ‘축산산림국·보건환경연구원’ 행정감사
[포토] 2019 한국춘란엽예품 어울림한마당
[포토] 2019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
[포토] 폐기물관리시스템 개선을 위한 국회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