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공주시, 도로 ‘아스콘 덧씌우기’ 사업 추진노후화된 도로보수로 쾌적하고 안전한 도로환경 조성

[공주=환경일보] 박병익 기자 = 공주시가 차량통행과 주민이용이 많고 노후가 심하거나 불량한 관내 시도 및 농어촌도로 정비를 위해 아스콘 덧씌우기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공주 아스콘덧씌우기 사진<사진제공=공주시>

이번 사업은 그동안 실시한 아스콘 덧씌우기 사업 전수조사 결과에 의거해 읍면동 우선순위에 따라 도로 노면 불량 등으로 지역주민과 차량통행에 위험이 초래되었던 지역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이를 위해 시는 총 사업비 10억 원을 투입해 유구읍 입석리 등 9개 읍면동 23개 노선 18.5km에 대해 영농철인 5월까지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공주시 도로과장은 “이번 노후 도로 보수를 통한 주행성 개선으로 주민들의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사 기간 동안 시민의 양해와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박병익 기자  bypap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차 미세먼지 대응 도시숲 연구개발 협의회
판자촌서 패션산업 중심으로… 청계천 평화시장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