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보건·식품
아동양육시설에 공기청정기 지원794개소 1,800여 대 올해 상반기 내에 지원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정부의 미세먼지 대책의 일환으로 전국 아동양육시설 794개소에 공기청정기 1,800여 대를 올해 상반기 내에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호흡기 질환에 취약한 아동양육시설 입소 아동들을 보호하기 위한 것으로 총 9억 원(국비 4억5000만 원, 지방자치단체 4억5000만 원)을 집행한다.

지난 3월 아동복지시설의 공기청정기 보유현황과 수요를 지방자치단체를 통해 파악한 결과 794개 아동양육시설에서 총 816대를 보유하고 있으며, 추가로 1,800여 대가 필요한 것으로 파악됐다.

공기청정기는 입소 아동 7명당 1대를 원칙으로 하되 7인 이상 거주시설은 아동 수에 비례해 보급하고, 100인 시설의 경우 최대 15대까지 지원한다.

광역 또는 기초자치단체에서 입찰공고 등을 통해 CA인증(실내공기청정기 단체표준 인증)과 초미세먼지(PM2.5)까지 해결가능 한 공기청정기를 일괄 구매하여 보급한다.

보건복지부 변효순 아동권리과장은 “이번 공기청정기 지원으로 1만 5000여 명 아동양육시설 아동들이 보다 맑은 공기를 마시며 생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또한 “양육시설에서 생활하는 아동들이 미세먼지에 대해 올바르게 이해하고 스스로 대응해 나갈 수 있도록 이에 대한 교육도 강화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바이오매스 홍보 타운 방문
[포토] '세계태양에너지저장 컨퍼런스' 개최
[포토] 국민과 함께하는 농업기술 미래전망대회
[포토] 환경 그림책 원화전 ‘세상과 우리(The world and us)’
[포토] 2019년도 대한설비공학회 하계학술발표대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