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강원권
경기 명륜여중, 속초산불 재해지원 감사의 글 전해현장체험 학습차 속초 방문한 학생 및 교사, 전원 안전 대피

[속초=환경일보] 이우창 기자 = 경기도 안성 명륜여자중학교에서 지난 4일 발생한 산불 시 적극적인 지원으로 안전하게 귀교한 것에 대한 감사의 글을 속초시청으로 보내왔다.

4월 3일부터 5일까지 2박 3일의 일정으로 명륜여중 2학년 141명의 학생과 12명의 선생님들은 속초지역으로 현장체험학습을 왔었다.

한편 지난 4일 19시17분에 발생한 산불이 강풍을 타고 점차 확대되면서 8시 30분경 명륜여중 학생들이 숙박했던 리조트(고성군 레이크오션)도 대피명령이 내려지면서 가장 가까운 속초시 영랑동 영랑초등학교로 대피하게 되었다.

대피명령에 따라 1차적으로 영랑초등학교로 대피했던 학생들과 선생님들은 속초시청, 속초경찰서, 속초소방서 직원들의 안내하에 잠시 안정을 취하다가 영랑호 일대로 매섭게 산불이 확산되면서 영랑동 지역도 매캐한 연기로 안전하지 않다는 판단하에 대피소로 기능을 할 수 없게 되자 속초시 교동 생활체육관으로 이동 조치되었다.

화마에 학생들이 타고 왔던 전세버스 5대는 안전한 지역으로 이동한 상태였기에 학생들은 속초시청 직원들의 안내로 도보로 이동했다.

학생들은 매우 긴박하고 당황스러운 상황에서도 무사히 생활체육관으로 이동한 뒤 타고 왔던 전세버스가 집결되자 새벽 2시가 다 되어서야 안성으로 출발해 새벽 5시 반경 모두 부모님의 곁으로 도착했다.

명륜여중에서는 단 한명의 부상자 발생 없이 안전하게 집으로 도착해 평소처럼 수업을 잘 받고 있다며 감사의 글로 소식을 전해왔다.

이우창 기자  lee59@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우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차 미세먼지 대응 도시숲 연구개발 협의회
판자촌서 패션산업 중심으로… 청계천 평화시장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