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국가·독립유공자 가족, 숲에서 힐링한다복권기금·녹색자금, 3·1운동 100주년 숲체험·교육 실시
산림청, 숲에서 심신안정을 위한 산림치유프로그램 제공
보훈가족 숲체험프로그램 <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김봉운 기자 =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윤영균)은 오는 10월까지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국가·독립유공자 가족 2000명에게 역사체험과 연계한 산림치유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진흥원은 지난 2월 공모로 5개 사업시행자를 선정했으며, 복권기금 녹색자금을 활용해 유공자 가족들에게 다양하고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주요 프로그램은 ▷6·25 역사탐방·숲속놀이 ▷유관순 역사 스토리텔링·숲테라피 ▷참전용사와 참전일지 만들기 등이다.

윤영균 원장은 “이번 사업은 국가를 위해 희생한 유공자분들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고 역사적인 의미를 되새기고자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유공자 가족들에게 지속적으로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봉운 기자  bongw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크라스키노 포럼-창립기념 제1차 정책포럼 및 문화공연’ 개최
[포토] ‘길, 환경가치를 더하다’ 춘계학술대회 개최
2019 코리아 랩, ‘인재과학상사·(주)현대마이크로’ 전시 참가
[포토] 2019 미래패키징 신기술 정부포상···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 ‘학생부문’
[포토] 2019 미래패키징 신기술 정부포상···부천시장상 ‘학생부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