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전국 3월 주택 매매거래량 전년도 대비 감소매매거래량 5만1000건, 전월세거래량은 17만7000건

[환경일보] 김봉운 기자 = 2019년 3월 주택 매매거래량(5만1357건)은 전년동월(9만2795건), 5년평균(8만9951건) 대비 각 44.7%, 42.9% 감소, 전월(4만3444건) 대비 18.2% 증가했다.

2019년 3월 누계 주택 매매거래량(14만5087건)은 전년동기(23만2828건) 대비 37.7% 감소, 5년평균(22만6000건) 대비 35.8% 감소했다.

월별 전국 주택 매매거래량, 연도별 3월 누계 주택 매매거래량 <자료제공=국토부>

지역별 2019년 3월 수도권 거래량(2만2375건)은 전년동월 대비 58.7% 감소, 지방(2만8982건)은 25.0% 감소했으며, 3월 누계 기준, 수도권 거래량(6만3248건)은 전년동기 대비 52.1% 감소, 지방(8만1839건)은 18.8% 감소했다.

201년 3월 지역별 거래량 및 증감률 (단위: 건) <자료제공=국토부>

유형별로는 2019년 3월 아파트 거래량(3만1760건)은 전년동월 대비 48.8%, 아파트 외 거래량(1만9597건)은 36.3% 각각 감소했으며, 누계 기준, 아파트 거래량(9만1358건)은 전년동기 대비 42.5%, 아파트 외 거래량(5만3729건)은 27.3% 각각 감소했다.

2019년 3월, 주택 유형별 거래량 및 증감률 (단위: 건) <자료제공=국토부>

전월세 거래량

2019년 3월 확정일자 자료를 바탕으로 집계한 전월세 거래량(이하 ‘전월세 거래량’)은 17만7238건으로, 전년동월(17만8224건) 대비 0.6% 소폭 감소, 5년평균(16만7898건) 대비 5.6% 증가, 전월(18만7140건) 대비 5.3% 감소했다.

2019년 3월 누계 전월세 거래량(53만3159건)은 전년동기(49만2224건) 및 5년평균(45만1967건) 대비 8.3%, 18.0% 각각 증가했다.

전월세 거래량 중 월세가 차지하는 비중은 42.0%로, 전년동월(40.6%) 대비 1.4%p 증가, 전월(41.3%) 대비 0.7%p 증가했다.

월별 전국 전월세거래량, 월별 전국 월세비중 지역별 거래량은 2019년 3월 수도권 거래량(11만7990건)은 전년동월 대비 1.3% 감소, 지방(5만9248건)은 1.1% 증가했다.

2019년 3월 지역별 전월세 거래량 (단위: 건) <자료제공=국토부 >

유형별로는 2019년 3월 아파트 거래량(7만9317건)은 전년동월 대비 1.2% 증가, 아파트 외(9만7921건)는 2.0% 감소했다.

2019년3월 주택유형별 전월세 거래량 (단위: 건) <자료제공=국토부>

임차유형별로는 2019년 3월 전세 거래량(10만2828건)은 전년동월 대비 2.8% 감소, 월세(7만4410건)는 2.7% 증가했다.

2019년 3월 전세 및 월세 거래량 (단위: 건) <자료제공=국토부>

누계 월세비중은 2019년 3월 누계 기준, 전월세 거래량 중 월세비중은 40.9%로 전년동기 대비 0.2%p 감소했다.

연도별 3월 누계기준 월세비중 (단위: %) <자료제공=국토부>

주택 매매거래량 및 전월세 실거래가 등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시스템 또는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봉운 기자  bongw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 제5호 태풍 ‘다나스’ 대처상황 점검
[포토] '플라스틱 쓰레기 소각' 정책포럼 개최
[포토] '하천 사업 지방이양' 대책 포럼 개최
[포토]국립해양생물자원관, 임직원 대상 과학적 소양 교육 실시
[포토] '어린이통학버스 안전, 이대로 괜찮은가?' 정책 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
[신승철의 떡갈나무 혁명⑩]
기후금융이 필요한 시점이다!
[신승철의 떡갈나무 혁명⑩]
기후금융이 필요한 시점이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