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제1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1차 필기시험 시행27일 대전 문정중학교서···852명 응시
제1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일정 <자료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제1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1차 필기시험이 오는 27일 대전 서구 둔산동 문정중학교에서 852명을 대상으로 치러진다.

23일 산림청에 따르면 올해 처음 시행하는 나무의사 자격시험은 산림청이 주최하고 한국임업진흥원이 주관한다.

자격시험은 수목진료 관련 학위, 수목진료 관련 경력 등 응시자격을 충족하고, 지정된 양성기관에서 교육과정을 이수해야 한다.

시험은 1차(선택형 필기)와 2차(서술형필기 및 실기)로 이뤄지며, 1차 시험에 합격해야 2차 시험 응시 자격이 주어진다.

1차 시험은 수목병리학·해충학·생리학·토양학·관리학 등 5과목에서 각 100점 만점을 기준으로 과목당 40점 이상, 전 과목 평균 60점 이상 득점하면 합격으로 인정된다.

1차 시험 합격자는 한국임업진흥원 홈페이지에서 6월10일 오전 9시부터 조회할 수 있다. 2차 시험은 7월27일 실시하며, 최종 합격자는 8월23일 발표한다.

산림청은 아파트단지, 공원 등 생활권 수목의 관리를 비전문가가 주로 시행함에 따라 농약 오·남용 등 국민안전을 위협하는 문제를 해결하고자 지난해 6월28일부터 나무의사 자격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나무의사 자격을 취득하면 나무병원에서 수목의 피해를 진단·처방하고, 그 피해를 예방하거나 치료하는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산림청은 나무의사 자격시험 양성기관의 교육 이수자 등을 고려해 초기에는 자격시험을 연 2회 시행하고, 이후에는 연 1회 이상 시행할 계획이다.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서울장미축제 ‘연인의 날’ 스케치
썩지 않는 쓰레기, 죽어가는 지구
[포토] '14기 생물다양성 그린기자단 사전워크숍' 개최
서울환경영화제 개막···안성기·박중훈·정우성 등 참석
[포토] 2019 대기질 개선 서울 국제포럼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