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금융·경제
"빅데이터 분석으로 업무역량 강화합니다"IBK기업은행-서울대학교 빅데이터연구원, 업무협약 체결
이상국 기업은행 디지털그룹 부행장(오른쪽 세 번째)과 차상균 서울대 빅데이터연구원장(오른쪽 네 번째)이 ‘캡스톤 프로젝트 업무협약식’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IBK기업은행>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IBK기업은행이 디지털시대를 맞아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실무역량 강화에 박차를 가한다.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22일 서울대학교에서 서울대 빅데이터연구원(원장 차상균)과 ‘캡스톤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대학교 빅데이터연구원이 주관하는 ‘캡스톤 프로젝트’는 데이터 최신 분석기법과 도메인 지식을 접목시킨 융합적 데이터 과학 전문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산학 협력 프로그램이다.

이번 협약으로 기업은행은 서울대 빅데이터연구원의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활용해 ‘디지털 고객의 경험관리 방안’ 등의 과제를 수행하고, 연구 참여 학생에게 데이터 분석 직무 관련 실무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2020년 설립 예정인 서울대학교 데이터사이언스 대학원과의 금융 AI 분야 산학 협력을 위한 첫 걸음이 될 것”이라며 “금융 빅데이터 분석과 인공지능을 활용한 디지털 고객 거래분석 등을 통해 고객맞춤형 상품과 서비스 개발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20 산림·임업 전망’ 발표대회 개최
[포토] 2020년 과학기술인·정보통신인 신년인사회
[포토] 지리산 천왕봉 새해 첫 일출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2019 스마트산림대전’ 참석
[포토]그린 크리스마스, ‘UN 세계공기의 날 지정’ 기념 토크 콘서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