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노동
고용노동부, 국가직무능력표준 확정‧고시해양 관광 등 50개 개발… 건설, 환경 등 106개 개선

[환경일보] 고용노동부는 2018년에 새로 개발한 50개의 국가직무능력표준(NCS)과 개선한 106개의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6월1일(토) 확정‧고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로 개발된 50개의 국가직무능력표준(NCS) 중에서 특징적인 분야는 ▷무인기(드론) 콘텐츠 제작 ▷스마트 설비‧설계 등 4차 산업 혁명 분야 ▷레저선박 몰드 제작 ▷레저선박 도장 등 해양 관광 분야와 ▷골프 캐디 교육을 위한 골프 캐디 분야 ▷반려 동물로 인한 사회적 갈등 예방을 위한 반려 동물 행동 교정 분야이다.

개선이 이뤄진 106개 국가직무능력표준(NCS) 분야 중에서 특징적인 것은 건설 분야의 안전 강화를 위한 도로 설계, 공항 설계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관련 법령 개정에 따른 수질 오염 분석, 수질 환경 관리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국가기술자격 개편에 따른 재료 시험, 제강, 판금 제관, 이산화탄소(CO₂) 용접 국가직무능력표준(NCS) 등이다.

미래 유망 분야는 무인기(드론) 콘텐츠 제작, 스마트 설비 설계 등 미래 유망 신산업 인력 수요 조사 전망을 근거로 4차 산업 혁명 분야와 12대 신산업 분야에서 20개를 개발했다.

4차 산업혁명 분야 20개 개발

미래 유망 분야는 무인기(드론) 콘텐츠 제작, 스마트 설비 설계 등 미래 유망 신산업 인력 수요 조사 전망을 근거로 4차 산업 혁명 분야와 12대 신산업 분야에서 20개를 개발했다.

건설 분야는 산업현장에서의 안전을 위해 줄걸이 작업, 타워크레인 설치·해체 국가직무능력표준(NCS)과 직업교육·훈련의 활용 수요가 높은 한옥 시공 등을 개발했다.

레저선박 분야는 정부의 해양 관광 레저산업 육성 정책에 따라 레저선박 몰드 제작, 알누미늄 레저선박 건조 등을 개발했다.

서비스 분야는 휴양 콘도미니엄의 고용효과 등을 고려해 리조트 운영 관리 국가직무능력표준(NCS) 및 골프 캐디의 체계화된 교육·훈련과정 마련을 위하여 골프 캐디 등을 개발했다.

광산업 분야는 광 응용 제품의 핵심 요소 기술인 광학 소프트웨어 응용, 광 센서 기기 개발 국가직무능력표준(NCS)과 감성과 디자인 중심의 소비환경에 따라 유기발광 다이오드(OLED) 조명 개발 등을 개발했다.

통신기술 분야는 철도, 항만, 공항 등 이용자의 편익을 위해 철도 정보통신 설비공사, 도로·교통정보통신 설비 공사 등을 개발했다.

기타 반려 동물로 인한 사회적 갈등 예방을 위해 반려 동물 행동 교정 등을 개발했다.

건설 분야는 안전 관련 능력 단위 개발의 필요 등에 따라 도로 설계, 공항 설계 등을, 기계 분야는 활용 과정에 발생한 어려운 점을 없애기 위해 기계요소 설계 등을 개선했다.

건설, 환경 등 106개 개선

건설 분야는 안전 관련 능력 단위 개발의 필요 등에 따라 도로 설계, 공항 설계 등을, 기계 분야는 활용 과정에 발생한 어려운 점을 없애기 위해 기계요소 설계 등을 개선했다.

섬유 분야는 국가기술자격 개편 등에 따라 제직 의류 생산, 패션 소품 생산 등을, 환경·안전 분야는 산업 현장에서의 안전 강화에 따라 수질 오염 분석, 수질 공정 관리 등을 개선했다.

또한 전기·전자 분야는 빠르게 변하는 산업 기술의 변화에 대처하기 위해 지능형 전력망 설비, 전기 설비‧설계 등을, 재료 분야는 국가기술자격 개편에 따른 능력 단위 추가 등의 요청에 따라 재료 시험, 이산화탄소(CO₂) 용접 등을 개선했다.

아울러 기타 직업교육 훈련 기관의 보완 요청에 따라 게임 콘텐츠 제작, 떡 제조 등을 개선했다.

고용노동부 장신철 직업능력정책국장은 “스마트 설비‧설계, 한옥 시공, 레저선박 몰드 제작, 리조트 운영 관리 등의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개발로 국가직무능력표준에 기반을 둔 특성화고 교육과 직업 훈련, 관련 자격 신설, 일자리 창출 등이 활발하게 이뤄질 전망”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국가직무능력표준은 우리나라 산업 현장과 직업교육‧훈련 및 자격을 하나로 잇는 핵심 기반이자, 자격(스펙)이 아닌 능력으로 인정받는 능력 중심 사회를 여는 열쇠”라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국립하늘숲추모원 개원 10주년 기념식
[포토] ‘대한민국 탄소포럼 2019’ - 저탄소 스마트시티 국제포럼
[포토] 영주댐 현황점검 및 처리방안 모색
[포토] 한국물기술인증원 운영활성화를 위한 토론회
[포토] 대한민국 탄소포럼 2019 – ‘저탄소전략기술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