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산업·기술
"신개념 모바일 업무환경서 일해보세요"삼성전자,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 운영
위워크 종로타워 지점에 운영 중인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 <사진제공=삼성전자>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삼성전자는 위워크(WeWork)와 협력해 전국 위워크 핫 데스크존에서 '삼성 덱스'를 통해 스마트폰으로 업무를 할 수 있는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Samsung DeX Mobility Hot Desk)'를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핫 데스크존은 위워크의 공용 업무공간이다.

갤럭시 S10 등 최신 갤럭시 플래그십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위워크 멤버는 메인 커뮤니티 층에 마련된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에서 '삼성 덱스'를 통해 스마트폰을 모니터와 연결해 PC와 같은 환경에서 업무를 진행할 수 있다.

'삼성 덱스'는 지난 2017년 첫 선을 보인 모바일 생산성 향상 솔루션이다.

삼성전자와 위워크는 6월3일부터 위워크 종로타워, 을지로, 역삼, 부산 서면 등 전국 15개 지점에서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를 운영하고 있으며, 7월까지 18개 지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위워크는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 운영을 기념해 핫 데스크 멤버십에 가입하면 가입 기간만큼 멤버십 기간을 추가로 연장해주는 프로모션을 6월3일부터 6월14일까지 진행한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전략마케팅실장 최경식 부사장은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젊은 기업가들이 '삼성 덱스'를 통해 서로 다른 기기와 공간의 경계를 뛰어 넘는 모바일 컴퓨팅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통해 미래의 파트너로 성장해 지속 협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글로벌 플랫폼 위워크는 현재 전 세계 28개 국가, 105개 도시에 485개 지점을 운영하고 있으며, 46만 6천명의 멤버들에게 공간, 커뮤니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와 위워크 코리아는 위워크 멤버들이 삼성전자 제품을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위워크 멤버 전용몰도 이르면 이 달 오픈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협력을 토대로 향후 협력 범위를 글로벌로 확장해 체험 이벤트, 공동 마케팅 등 다양한 파트너십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경기도의회 ‘축산산림국·보건환경연구원’ 행정감사
[포토] 2019 한국춘란엽예품 어울림한마당
[포토] 2019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
[포토] 폐기물관리시스템 개선을 위한 국회토론회 개최
[포토] 2019 UN청소년환경총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