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경주시장, 화랑마을 가상현실(VR) 체험존 진행상황 점검이용객의 만족도가 높아지도록 보강 주문
화랑마을 가상현실(VR) 체험존 진행상황 점검에 나선 주낙영 경주시장

[경주=환경일보]강광태 기자 =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난 11일 화랑마을을 방문, 가상현실(VR) 체험존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화랑마을 가상현실 체험존은 1,300년 전 16살의 신라인 혜초가 경주를 출발해 중국, 인도를 거쳐 이슬람 지역에 이르는 역사적 사실에 기초한 저서 ‘왕오천축국전’을 소재로 하이퍼 리얼리티 가상현실 체험 콘텐츠를 개발한 것이다.

이 날 주 시장은 화랑마을 전시관에서 ‘경주시민과 함께 하는 열린 청렴콘서트’에 참석 후 7월 초 시범운영 예정인 가상현실 체험존에 대해 보고받고 직접 체험을 해보는 등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가상현실 체험한 후 “청소년 수련시설인 화랑마을에 단순한 유흥이 아닌 교육콘텐츠가 결합된 가상현실 체험존이 마련된 것은 의미가 크다”며, “이용객들의 만족도가 높아지도록 콘텐츠의 내용과 재미를 더 보강해 달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공사 중인 체험형 수영장에 대해서는 “안전을 가장 우선하고, 차질 없이 개장하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과 “현재 수련활동중인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라오스 등 글로벌 이용객이 증가하고 있으니 불편함이 없도록 숙소와 음식 등 편의시설에 신경을 써줄 것”을 당부했다.

김희연 기자  kimhy372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수원시, ‘재활용품수집인 지원위원회 위촉식’
[포토]  ‘경기도민 청정대기 원탁회의’ 열려
[포토] 지역 리빙랩 네트워크 한자리에
[포토] 경기도, ‘2019 청정대기 국제포럼’ 개막
[포토] 2019 춘천국제물포럼 개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