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상주시, 양파농가 일손 도와농번기 맞아 일손 필요한 농가 찾아 봉사 활동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17일 상주시 외서면 봉강리 일원에서 양파 수확 및 밭 정리 등 일손 돕기 활동을 펼쳤다. <사진제공=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17일 상주시 외서면 봉강리 일원에서 농번기를 맞아 일손이 필요한 농가를 찾아 양파 수확 및 밭 정리 등 일손 돕기 활동을 펼쳤다.

이번 행사에는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과 상주시청, 외서면사무소 직원, 외서농협, 외서향우회 등 50여명이 참여했다. 농촌 지역의 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방문해 실질적인 보탬이 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앞서 낙동강생물자원관은 지역 공동체 의식 함양과 협업 관계를 도모하고자 2015년부터 농촌 봉사활동을 매년 2회 이상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주최로 양파 수확 및 밭 정리 등 일손 돕기 활동이 17일 진행됐다. <사진제공=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낙동강생물자원관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농촌 일손 돕기, 사랑의 집수리, 환경 정화 활동 등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는 공공기관으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했다.

김학기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경영관리본부장은 “지속적인 사회 공헌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와 건강한 관계를 맺어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하천 사업 지방이양' 대책 포럼 개최
[포토]국립해양생물자원관, 임직원 대상 과학적 소양 교육 실시
[포토] '어린이통학버스 안전, 이대로 괜찮은가?' 정책 토론회 개최
“개 학살 방관, 몇 백만 개가 죽어야 멈출 것인가”
일본 수출규제 진단, 산업전략 모색 긴급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