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기능성 성분 풍부한 '고구마 끝순' 보급농진청, 눈 건강 좋은 '루테인' 및 항산화 물질 확인···가공제품 개발, 국민 건강 증진

[환경일보] 최용구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이 기능성 성분이 풍부한 끝순 재배용 고구마 품종으로 국민 건강 증진에 나선다.

고구마 끝순(빨간선 박스 부분) <사진제공=농촌진흥청>

고구마는 덩이뿌리를 주로 먹는 뿌리식물로써 잎자루도 나물로 이용한다. 특히, 어린잎을 포함한 줄기 20cm 부분인 고구마 끝순에 기능성 성분이 많기에 주목받고 있다.

농촌진흥청이 자체 개발한 고구마 34품종을 대상으로 실험한 결과, 고구마 끝순에 눈 건강에 좋은 루테인을 비롯해 항산화 성분인 베타카로틴, 안토시아닌 함량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2002년에 육성한 ‘주황미’는 끝순에 루테인 성분이 100g당 47mg으로, 이는 루테인 함량이 많다고 알려진 시금치와 비슷하며 부추, 취나물보다도 1.3∼1.5배 많은 수준이다.

‘하얀미’는 잎자루 전용 품종으로, 끝순에 베타카로틴이 100g당 183.4mg으로 34품종 중 제일 많았다. 또한, 루테인(42mg/100g), 안토시아닌(317.9mg/100g) 함량도 높아 기능성이 우수했다.

‘고건미’는 루테인이 100g당 30mg으로 다른 품종보다 적지만, 수량이 10a당 1만kg으로 많아 끝순 개수가 많고 자라는 속도가 빨라 끝순 재배용으로 적합하다.

고구마 끝순은 하우스에서 손쉽게 재배할 수 있으며 고구마 종자는 내년 2월 중 거주지 관할 농업기술센터에 신청해 구입할 수 있다.

아울러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바이오에너지작물연구소 노재환 소장은 “기능성 성분이 풍부한 끝순 재배용 고구마 품종을 농가에 보급하고, 고구마 끝순을 이용한 기능성 가공제품을 개발해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최용구 기자  cyg34@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용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 제5호 태풍 ‘다나스’ 대처상황 점검
[포토] '플라스틱 쓰레기 소각' 정책포럼 개최
[포토] '하천 사업 지방이양' 대책 포럼 개최
[포토]국립해양생물자원관, 임직원 대상 과학적 소양 교육 실시
[포토] '어린이통학버스 안전, 이대로 괜찮은가?' 정책 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
[신승철의 떡갈나무 혁명⑩]
기후금융이 필요한 시점이다!
[신승철의 떡갈나무 혁명⑩]
기후금융이 필요한 시점이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