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해안가에서 만날 수 있는 갯바위 서식생물해양수산부 ‘우리나라 갯바위 생태계’책자 최초 발간

[환경일보]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와 해양환경공단(이사장 박승기)은 국가 해양생태계 종합조사 결과를 토대로 ‘우리나라 갯바위 생태계’ 책자를 최초로 발간했다.

책자에는 우리나라 해안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갯바위 서식생물 214종의 생존전략, 해양생태계의 특징, 물리·화학적 환경 등에 대한 설명과 서식생물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는 사진이 담겨 있다.

갯바위 생태계는 우리나라의 대부분 해안에 형성돼 있고, 갯바위와 그 인근에는 다양한 생물들이 조화를 이루며 살아가고 있다.

갯바위는 사시사철 강한 파도에 노출되고 겨울에는 갯바위를 적신 바닷물까지 얼어붙기도 하며, 여름에는 표면온도가 40℃까지 상승하는 등 혹독하기 그지없는 환경이다.

이로 인해 갯바위에 서식하는 생물은 심해나 극지환경에 서식하는 생물에 버금가는 강한 내성과 다양한 생존전략을 가지고 있다.

갯바위 하부 구석진 틈이나 웅덩이에는 동일한 형태의 말미잘 수십마리가 무리를 지어 살고 있다. 말미잘은 자신들에게 적합한 환경이 아니라고 판단할 경우 무성생식을 하고, 생존에 적합한 환경을 감지하면 유성생식으로 새로운 세대를 이어가는 생존 특성을 지니고 있다. <자료제공=해양수산부>

‘우리나라 갯바위 생태계’ 책자는 각 지방해양수산청, 갯벌방문객센터 및 주요 연구기관에 비치하고, 일부 내용은 ‘바다생태 정보나라’ 홈페이지에도 게재할 계획이다.

해양수산부 명노헌 해양생태과장은 “이 책자가 갯바위 생태계를 비롯한 해양생태계의 가치와 중요성을 알리는 역할을 하게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해양생태계를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보전․관리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GGGW 2019' 개막
[포토] 숲은 내 삶, 숲을 국민의 품으로
[포토] ‘2019 경기도·경기남북부지방경찰청’ 국정감사
[포토] ‘SB 2019 Seoul 국제 컨퍼런스’ 개최
[국감] 국회 환노위, '환경부' 및 '기상청' 국감 개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