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순천향대천안병원, 충남 석면피해자 힐링캠프 운영예산·홍성·청양 지역 등 피해자 70여명 참가, 심신 안정 지원
순천향대천안병원 석면환경보건센터가 청양 칠갑산자연휴양림에서 충청남도 석면피해자 70여명을 대상으로 힐링캠프를 개최했다. <사진제공=순천향대천안병원>

[천안=환경일보] 정승오 기자 =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석면환경보건센터(센터장 이용진)가 청양 칠갑산자연휴양림에서 25일부터 26일까지 1박2일에 걸쳐 충청남도 석면피해자 힐링캠프를 개최했다.

충남도와 함께 진행한 힐링캠프는 석면피해자들의 심신안정을 돕기 위해 열렸으며, 예산, 홍성, 청양 등 지역의 석면피해자 70여명이 참가했다.

청양군의 고운식물원, 백제문화체험박물관, 천장호출렁다리 등 관광명소를 둘러 본 참가자들은 ▷석면질환자를 위한 호흡법 강의(직업환경의학과 이용진 교수) ▷노래교실(서인선 강사) ▷난타 공연(강경례 강사 외 4명) ▷대화의 시간(석면환경보건센터 강민성 사무국장)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했다.

석면피해자인 김모씨(65세)는 “싱싱한 자연 속에서 즐거운 마음으로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건강에 좋은 정보도 많이 얻어 가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용진 센터장(직업환경의학과 교수)는 “석면으로 인한 질병을 올바르게 이해하고, 긍정적인 마음으로 건강한 생활을 영위하도록 돕기 위해 캠프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향대천안병원 석면환경보건센터는 오는 9월말 충남도 내 다른 지역의 석면피해자들을 대상으로 두 번째 힐링캠프를 실시할 계획이다.

정승오 기자  hkib1234@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승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불법 벌채 목재 수입 안 돼···합법성 입증해야 통관”
환경부, 2차 기후변화대응 계획 국민의견 수렴
[포토] 산림청 경남과학기술대학교서 ‘청문청답’
산림청, 한국 우수 산불관리기술 미얀마에 전수
[포토] 국립하늘숲추모원 개원 10주년 기념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