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교육·과학
지리산국립공원 학술심포지엄 개최지리산 문화적 가치↑, 향토적 관광콘텐츠 발굴
지난해 지리산청학동 학술심포지엄 <사진제공=지리산국립공원>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지리산국립공원 경남사무소는 오는 7월3일 산청군 시천면 한국선비문화연구원 대강당에서 ‘선인들, 지리산 덕산으로 찾아오다’라는 주제로 지리산국립공원 학술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지리산의 문화적 가치를 높이고 향토적 관광콘텐츠를 발굴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조선시대 선인들의 지리산 덕산동 유람과 선인들의 유람록에 나타난 옛길 조명과 활용방안 등 소주제로 전문가 발표와 지역주민과 토론회를 갖는다.

또 선인들이 지리산 덕산동을 찾아온 이유와 지리산을 유람한 옛길을 규명하고, 나아가 지리산국립공원 저지대 탐방 활성화와 덕산동 지역의 문화자원 발굴·활용방안을 모색한다.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 제5호 태풍 ‘다나스’ 대처상황 점검
[포토] '플라스틱 쓰레기 소각' 정책포럼 개최
[포토] '하천 사업 지방이양' 대책 포럼 개최
[포토]국립해양생물자원관, 임직원 대상 과학적 소양 교육 실시
[포토] '어린이통학버스 안전, 이대로 괜찮은가?' 정책 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
[신승철의 떡갈나무 혁명⑩]
기후금융이 필요한 시점이다!
[신승철의 떡갈나무 혁명⑩]
기후금융이 필요한 시점이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