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포토] 농진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서 망고 수확
연구원이 망고를 수확하고 있다. <사진제공=농진청>

[환경일보] 강다정 기자 = 농진청은 지난 3일 제주시 오등동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온난화대응농업연구소 온실에서 아열대 과수작물의 하나인 망고를 수확했다고 4일 밝혔다.

온난화대응농업연구소는 지구온난화에 대응해 국내 기후에 맞는 아열대작물을 선발하고 그에 맞는 재배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망고 재배 면적은 제주특별자치도를 중심으로 52.4ha에 이르며, 국내산 망고는 맛과 신선도가 뛰어난 장점이 있다.

강다정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하천 사업 지방이양' 대책 포럼 개최
[포토]국립해양생물자원관, 임직원 대상 과학적 소양 교육 실시
[포토] '어린이통학버스 안전, 이대로 괜찮은가?' 정책 토론회 개최
“개 학살 방관, 몇 백만 개가 죽어야 멈출 것인가”
일본 수출규제 진단, 산업전략 모색 긴급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