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보
여름방학에만 갈 수 있는 ‘산림생물학교’국립수목원… 중‧고등학생 40명, 초등학생 60명 모집

[환경일보]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여름방학을 맞아 어린이와 청소년 그리고 가족 대상 산림생물학교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국립수목원 산림생물학교는 2016년 청소년을 대상으로 시작됐으며, 이후 국민적 공감대와 고객 니즈를 반영해 어린이와 가족을 대상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국립수목원 산림생물학교는 산림생물다양성에 관심 있는 초등학생, 청소년 및 가족을 대상으로 식물, 곤충, 버섯 등 관련분야 전문가들이 산림생물에 대한 이론 및 현장 실습을 진행하는 심화 교육과정이다.

광릉숲 산새탐험 <사진제공=국립수목원>

또한 참가자들은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인 광릉숲에서 ▷다양한 식물 탐사하기 ▷광릉숲 산새탐험 ▷숲 속 명상 등을 체험하고 모둠별 프로젝트를 수행하게 된다.

2019년도 국립수목원 산림생물학교의 자세한 내용은 국립수목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접수는 7월19일까지 접수 사이트를 통해 받으며, 최종 선발자는 7월23일 국립수목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청소년 산림생물학교는 3일간 운영되며 7월29일부터 31일까지 중·고등학생 모두 신청 가능하며 총 40명을 모집한다.

어린이 산림생물학교는 2일간 운영되며, 8월2일부터 3일까지 초등학생 3학년 이상 신청 가능하며 총 60명을 모집한다.

숲속 버섯 탐사하기 <사진제공=국립수목원>

국립수목원 수목원과 윤미정 박사는 “산림생물학교는 다양한 산림생물 전문가들과 함께 직접 현장에서 배우고 체험할 수 있어, 미래의 산림생물학자 또는 시민과학자의 꿈을 키워나가는 데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불법 벌채 목재 수입 안 돼···합법성 입증해야 통관”
환경부, 2차 기후변화대응 계획 국민의견 수렴
[포토] 산림청 경남과학기술대학교서 ‘청문청답’
산림청, 한국 우수 산불관리기술 미얀마에 전수
[포토] 국립하늘숲추모원 개원 10주년 기념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