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영등포구, 공공‧민간시설 주차장 749면 전격 개방영등포제1, 2스포츠센터, 다목적배드민턴 체육관 주차장 운영시간 외 무료 이용
7월부터 주차장 심야개방하는 다목적배드민턴 체육관 <사진제공=영등포구청>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내년 상반기까지 공공시설과 민간시설 부설 주차장 749면을 구민에 전격 개방한다고 15일 밝혔다.

구는 이달부터 공공시설 3개소 136면을 우선 개방하고, 내년 상반기까지 주차 차단기, 바닥공사 등 시설 정비를 완료해 총 14개소 280면을 개방할 계획이다. 또한 현재까지 민간시설 부설주차장 469면을 개방 운영하고 있다.

주차 공간 부족은 대표적인 고질민원으로 끊임없이 제기되고 있지만, 이미 포화상태인 주택가 주변 공간 부족과 많은 비용 발생으로 공용 주차장 건설 등 주차구역 확보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구는 지난해 7월 ‘주차난 해소 TF팀’ 을 구성하고, 민선7기 1주년을 맞아 ‘주차 문제 해결을 위한 정책 제안’을 주제로 주민 200여명과 집중 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주차대책 마련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왔다.

그 일환으로 추진한 이번 사업은 공공시설의 운영시간이 끝나면 이용할 수 없었던 지하주차장, 옥외 주차장 등을 주민에게 개방해, 새로운 공용주차장의 건립 없이 저비용으로 주택가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먼저, 구는 ▷영등포제1스포츠센터 ▷영등포제2스포츠센터 ▷다목적배드민턴체육관 주차장 136면을 개방한다. 영등포제2스포츠센터는 지상주차장을 우선 개방하고, 지하주차장 33면은 시설물 개선 후 동참한다.

무료 이용 시간은 체육관 이용자들의 불편을 줄이기 위해 운영시간 외로 한정한다. 주요 이용 시간은 오후 9시부터 다음날 오전 7시까지며, 시설에 따라 무료 운영시간에 차이가 있다. 아울러 체육관 운영시간(오전 7시~오후 9시)에는 유료로 주차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이어 올해 말까지 지하주차장이 있는 동주민센터를 포함해 공공시설 9개소 94면을 추가 개방한다. 또한 장기적으로 안전 관리 시설을 확충하고 내년 상반기까지 3개소 50면을 개방 완료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지역 내 종교시설, 아파트 등 민간시설 부설주차장을 개방하는 ‘건축물 부설주차장 개방 공유사업’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이는 건물주와 협약을 체결해 시설개선비를 지원해주고, 2년 이상 개방 약정을 맺어 유휴 주차공간을 주민과 공유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VIC마켓 등 4개소 102면을 개방해 현재까지 총 469면을 주민과 공유하게 됐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도시행정의 핵심은 가장 기본적인 것, 작은 문제를 실천하는 것”이라며 “구민들이 가장 원하는 개선 사항인 주차 문제를 지속적으로 해결해 쾌적하고 살기 좋은 영등포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수원시, ‘재활용품수집인 지원위원회 위촉식’
[포토]  ‘경기도민 청정대기 원탁회의’ 열려
[포토] 지역 리빙랩 네트워크 한자리에
[포토] 경기도, ‘2019 청정대기 국제포럼’ 개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