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강원권
고성군, 거진항 활어보관장 활성화

[고성=환경일보] 최선호 기자 = 강원도 고성군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어업인들의 어업 외 소득증대를 위해 운영중인 거진항 활어보관장 활성화에 나선다.

거진읍 거진항1길 62-3에 위치한 활어보관장은 2009년 3월 방어, 어·패류 등을 보관하고 유통하는 시설로 건축되었으나, 어획고가 예상보다 적어 이용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어왔다.

활어보관장은 잡은 수산물을 임시 보관했다가 출하량 조절로 적정 가격을 유지해 어민 소득을 증대시키기 위해 지어졌다.

이에 군에서는 활어보관장을 활성화 하기 위해 지난해 총 13개의 수조중 소형수조 6개를 홍게 보관에 맞게 개조하여 현재는 어업인 4명이 시설을 이용하고 있다.

또한 실 수요자가 운영할 수 있도록 제반시설인 대형수조 1개와 중형수조 4개를 개조하여 홍게보관용으로 활용코자 홍게보관시설로 개보수하여 올해 10월까지 홍게 활어조업에 맞추어 선어가 아닌 활어로 경매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여기에 홍게의 조업제한을 통해 다량 어획되는 문제점을 해소하여 원활한 유통과 적정가격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여 어업인들의 소득증대가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어민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갈 수 있는 시책을 발굴하고 어촌 경제의 회복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최선호 기자  sho4413@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년 직업건강인의 밤 개최
[포토] 2019년 멘토링 우수사례 발표대회
[포토] 박종호 신임 산림청장 취임
[포토] 조명래 장관, 환경산업 시설 스테이트 오브 그린 방문
조명래 환경부장관, COP25 '기후변화 적응에 관한 장관급 대화' 참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