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롯데월드 민속박물관, 개관 30주년 생일잔치 진행26일부터 28일까지 매일 색다른 이벤트로 방문할 때마다 재미 선사
다양한 공연과 체험활동으로 민속박물관 구석구석 즐거운 추억 쌓고 선물까지
개원 30주년 생일잔치 행사 포스터 <자료제공=롯데월드>

[환경일보] 김봉운 기자 = 롯데월드 민속박물관(대표 박동기)이 개관 30주년을 맞아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민속박물관 생일잔치' 행사를 진행한다.

매일 색다른 이벤트를 체험할 수 있으니, 방학을 맞은 아이와 함께 온 가족이 민속박물관에서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보자.

먼저, 생일잔치 첫 날인 26일부터 8월30일까지 '찰칵찰칵 인생샷' 이벤트가 진행된다. 민속박물관을 관람하며 찍은 인증샷을 지정된 해시태그 (#롯데월드민속박물관, #생일잔치 등)와 함께 SNS에 올리면 추첨으로 10명에게 롯데월드 종합이용권 등의 경품을 증정한다.

27일에 열리는 '암각화로 만나는 고래사냥' 특별교육 프로그램도 눈길을 끈다. 전문 큐레이터의 설명을 통해 암각화에 나타난 선사시대 사람들의 생활상을 배우고, 아크릴로 고래 무드등을 만드는 체험도 할 수 있다.

프로그램은 오전 10시 30분과 오후 2시 총 2회 진행되며, 각 회마다 선착순 25명까지 참여 가능하다.

생일잔치의 마지막 날인 28일에는 '통통! 퀴즈뽑기' 이벤트가 열린다. 민속박물관에 입장하기 전 문제지를 뽑고, 박물관을 관람하면서 정답을 찾아 출구에 제출하면 특별한 문구용품을 받을 수 있다.

퀴즈를 풀면서 민속박물관 구석구석을 찬찬히 살펴보는 재미도 느껴볼 수 있으니, 친구나 가족과 함께 도전해보자.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젊은 국악가들의 공연도 만나볼 수 있다. 26일에는 타악 밴드 '해당화'의 전통 북을 활용한 사물놀이 공연이, 27일에는 퓨전 국악 밴드 '블루지안 라티'의 국악과 클래식이 어우러진 미니 콘서트가 열린다.

한편, 민속박물관에서 지난 1월부터 선보인 특별전시 '1919년 봄 그날의 소리, 대한독립만세'에도 다양한 체험활동이 추가됐다.

'태극기, 꿈을 찍다' 이벤트는 고객이 미리 설치된 태극기 보드에 스탬프를 찍을 수 있도록 꾸며졌다. 스탬프들이 모여 만들어진 태극기들은 행사가 끝난 후 8월30일까지 상시 전시될 예정이어서 더 특별하다.

이 밖에도 무료 전시 설명 프로그램과 태극기 문양 우산 만들기(유료) 등에 참여할 수 있다.

롯데월드 민속박물관 개관 30주년 생일잔치를 비롯한 세부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봉운 기자  bongw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포토] 제5회 한·중 약용작물 국제화 전략 학술토론회
[포토]‘학교 공기정화장치 합리적 설치방안 모색’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