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포토] 항동초 학부모들 “학교 주변 위험노출 도로공사… 아이들 안전 걱정”
항동초등학교 학부모들은 초등학교 바로 밑에서 진행되는 다이너마이트 폭파 등 위험한 공사를 중단할 것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사진=김봉운 기자>

[청와대=환경일보] 김봉운 기자 = 2018년 2월 국토부의 ‘광명-서울 고속도로 민자사업’ 사업승인 이후, 6차선 지하고속도로 터널 직상부에 위치한 서울항동초등학교로 자녀를 입학시키게 될 학부모들은 끊임없이 학교 안전에 대한 우려를 나타냈다.

이에 25일 오전 10시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대통령님 우리아이들을 지켜주세요!'의 슬로건으로 광명-서울고속도로 개발 중단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관련기사 추후게재>

김봉운 기자  bongw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불법 벌채 목재 수입 안 돼···합법성 입증해야 통관”
환경부, 2차 기후변화대응 계획 국민의견 수렴
[포토] 산림청 경남과학기술대학교서 ‘청문청답’
산림청, 한국 우수 산불관리기술 미얀마에 전수
[포토] 국립하늘숲추모원 개원 10주년 기념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