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인물
이창재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 취임“고품질 산림복지서비스 제공하는 전문기관 도약”

[환경일보]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제2대 신임원장에 이창재(58·농학박사) 전 국립산림과학원장이 취임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12일 오전 대전 서구 둔산동 진흥원 대회의실에서 제2대 이창재 원장 취임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 원장은 취임사에서 “숲과 함께 국민 건강과 행복 증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면서 “국민에게 고품질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기관으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이창재 2대 원장. <사진제공=한국산림복지진흥원>

이 원장은 기술고시(임업직, 21회)를 거쳐 1986년 공직에 입문한 뒤 산림청 산림정책과장과 남부지방산림청장, 해외자원협력관, 산림자원국장, 국립산림과학원장, 서울시립대 초빙교수 등을 두루 거쳤다.

특히 산림청에서의 다양한 근무경험을 바탕으로 행정과 현장에서 산림정책을 펼치는 산림복지 및 산림자원·복원, 남북산림협력 분야의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그는 온화한 성품이면서도 업무 추진력이 탁월한 외유내강 형 관리자로 평소 동료들과의 소통을 중요시하는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사진제공=한국산림복지진흥원>

충북 괴산 출신인 이 원장은 서울대 임학과를 졸업한 뒤 서울대 대학원 산림자원학과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산림복지 진흥을 통해 국민의 건강증진, 삶의 질 향상 및 행복 추구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지난 2016년 4월 설립된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이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불법 벌채 목재 수입 안 돼···합법성 입증해야 통관”
환경부, 2차 기후변화대응 계획 국민의견 수렴
[포토] 산림청 경남과학기술대학교서 ‘청문청답’
산림청, 한국 우수 산불관리기술 미얀마에 전수
[포토] 국립하늘숲추모원 개원 10주년 기념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