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알랑가몰라
알랑가몰라

당신이 코끼리 타고 폼 잡으며 관광을 즐길 때, 당신을 태운 코끼리는 때리지만 말아달라며 울고 있겠지…

편집부1 기자  press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포토] KEI 환경포럼 개최
[포토] 국립축산과학원, 코로나19 영농철 일손돕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