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청도군 차로이탈 경고장치 보조금 지원미부착시 내년부터 과태료 부과

[청도=환경일보] 김희연 기자 =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졸음운전에 대한 경각심이 날로 증가됨에 따라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군민의 교통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전방충돌경고기능이 포함된 차로이탈경고장치 부착 지원에 나섰다.

보조비 지원대상은 사업용 차량 중 길이 9m이상 승합자동차와 차량총중량 20톤을 초과하는 화물・특수자동차이며, 윙바디・렉카차・사다리차도 차로이탈경고장치 부착 의무차량이다. 다만, 차로이탈경고장치가 장착되어 출고되는 차량은 보조금 지급 제외대상이다.

2020년부터 차로이탈경고장치 의무 장착 대상차량이 미장착시 과태료 100만원이 부과된다. 한편, 2019년 11월 30일까지 보조금을 신청하면 대당 최대 4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현재 청도군 홈페이지를 통해 사업내용 및 제출서류 등에 대해서는 상세히 공고되어 있으며, 교통안전공단 홈페이지에서 승인제품 여부를 확인 가능하다. 보조금 신청대상자는 차고이탈경고장치를 장착하고, 보조금 지급청구서 등 구비서류를 청도군청 새마을과 교통행정부서에 제출해야 한다.

청도군 관계자는 “차로이탈경고장치 의무화에 따른 보조금 지원사업은 올해 11월 30일 신청이 마감되니 신청대상자는 보조금 신청을 서둘러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희연 기자  kimhy372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차 미세먼지 대응 도시숲 연구개발 협의회
판자촌서 패션산업 중심으로… 청계천 평화시장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