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양산시민아카데미, ‘바람의 딸’ 한비야 온다오는 9월 4일 … ‘당신에게 보태는 1그램의 용기’ 주제로 강연

[양산=환경일보] 최창렬 기자 = 국제국호 전문가로 ‘바람의 딸’로 불리는 한비야 씨가 제73회 양산시민아카데미 강연자로 나선다. 제73회 양산시민아카데미는 오는 9월 4일 오후 2시 30분 양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된다.

제73회 양산 시민아카데미<사진제공=양산시>

양산시민아카데미는 시민들의 교양함양과 다양한 정보 습득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각계 저명인사를 초청하는 교양프로그램으로, 양산시민 누구나 선착순 무료로 수준 높은 강연을 들을 수 있다.

이번 아카데미는 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 한비야 교장을 초청해“당신에게 보태는 1그램의 용기”란 주제로 진행되며, 오지여행기, 국제구호 전문가 활동 이야기 등을 통해 모두가 행복해 지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비야는 국제구호 전문가로 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 교장을 역임하고 있으며,‘바람의 딸, 걸어서 지구 세 바퀴 반’, ‘1그램의 용기’ 등을 출간하여 네티즌이 만나고 싶은 사람 1위, 대학생이 존경하는 여성 1위, 평화를 만드는 사람 100인으로도 선정됐다.

양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평생학습강좌 운영과 활동 지원을 통해 더욱 행복한 평생학습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창렬 기자  hkibys@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창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차 미세먼지 대응 도시숲 연구개발 협의회
판자촌서 패션산업 중심으로… 청계천 평화시장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