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안동에서 한국 문화, 전통 배워 가요"베트남, 중국 등 외국 수학여행단 발길 꾸준히 이어져
하회별신굿탈춤을 체험하는 외국 수학여행단 참가자들 <사진제공=안동시>

[안동=환경일보] 김희연 기자 = 한국의 문화와 전통을 배우고자 안동을 방문하는 외국 수학여행단의 발길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베트남 타이응우옌 영재고등학교 방문단은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총 5일간의 일정으로 안동에서 다양한 한국의 모습을 경험했다.

지난 19일에는 안동고등학교, 안동여자고등학교와의 국제교류 등을 위해 안동을 방문했고, 안동시와 안동축제관광재단에서는 안동문화를 배울 수 있도록 체험프로그램을 제공했다.

이번 수학여행단 54명은 하회세계탈박물관 관람을 시작으로 하회별신굿 탈놀이 배우기, 천연염색 손수건 만들기, 안동찜닭 만들기 등을 체험한 후 저녁에는 월영교 야경을 즐기며 전통과 현대의 안동문화를 만끽했다.

외국인 관광객 유치 증대를 위해 실시하는 ‘외국 수학여행단 유치 지원사업’은 올해 지난 6월 베트남 탄띤중등학교에 이어 두 번째이며, 8월 31일에 있을 안동중앙고등학교와 중국 곡부제일중학교의 국제교류를 포함해 5차례가 더 예정돼 있다.

실제로 올 한 해 안동을 찾은 외국 수학여행단은 안동시에 위치한 전통 관광지와 이를 기반으로 현대적으로 발전시킨 다양한 관광자원을 경험하며 긍정적인 후기와 함께 향후 안동 재방문 의사를 밝히기도 했다.

유수덕 관광진흥과장은 “앞으로도 지역 내 다양한 국제교류에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칠 예정이며, 점차 늘어나고 있는 외국인 관광객이 안동을 잘 알고 홍보할 수 있도록 외국어 홍보물 제작, 통역안내원 배치를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희연 기자  kimhy372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수원시, ‘재활용품수집인 지원위원회 위촉식’
[포토]  ‘경기도민 청정대기 원탁회의’ 열려
[포토] 지역 리빙랩 네트워크 한자리에
[포토] 경기도, ‘2019 청정대기 국제포럼’ 개막
[포토] 2019 춘천국제물포럼 개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