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부산교육청,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 접수본인 직접 접수 원칙, 특별한 사정 있으면 대리접수 가능
부산시교육청 <사진=권영길 기자>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8월22일~9월6일까지 관내 5개 교육지원청과 고등학교에서 오는 11월14일 실시하는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의 응시원서를 접수한다.

접수시간은 매일 오전 9시~오후 5시까지이며, 토요일과 공휴일은 접수하지 않는다.

응시원서는 수험생이 직접 접수하는 것이 원칙이다.
다만 고교 졸업자(검정고시 합격자 등도 포함) 중 장애인, 수형자, 군복무자, 입원환자, 해외거주자(해외여행자는 제외) 등은 대리접수를 할 수 있다.

또한 타 시·도 졸업자와 고졸학력 검정고시 합격자, 기타 학력인정자의 경우 주소지 관할 교육지원청에 접수하면 된다.

장기 입원환자와 군복무자, 수형자, 기타 특별한 사유가 있다고 인정된 자는 출신 고등학교나 주민등록상 주소지 또는 실제 거주지 관할 교육지원청에 접수하면 된다.

시험 편의제공 대상자(중증 시각장애, 경증 시각장애, 뇌병변 등 운동장애, 중증 청각장애, 경증 청각장애, 지체부자유, 기타)는 출신(재학) 고등학교를 경유해 남부교육지원청에 접수하면 된다.

그러면 장애유형과 정도에 따라 시험시간 및 운영에서 편의를 받을 수 있다.

올해 수험생은 반드시 접수기간 내에 원서를 접수해야 하며, 접수기간이 지나면 원서제출과 변경이 안된다.

다만 접수한 후라도 접수기간 안에는 시험영역과 과목 등 원서내용을 변경하거나 접수를 취소할 수 있다.

모든 수험생은 응시원서를 접수할 때 최근 6개월 이내에 촬영한 여권용 규격사진(가로 3.5㎝×세로 4.5㎝) 2매, 응시수수료(응시 과목수에 따라 금액이 다름), 사진이 부착된 신분증을 갖고 가야 한다.

그외 시험편의 제공자와 고졸 검정고시 합격자, 기타 학력인정자 등은 해당 증빙서류를 함께 제출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부산시교육청이나 교육지원청에 문의하면 된다.

응시수수료는 선택한 영역수에 따라 다르다.
4개 영역 이하는 3만7000원, 5개 영역은 4만2000원, 6개 영역은 4만7000원이다.

응시원서 접수일 현재 수험생이 저소득층 수급자격 보유자(국민기초생활수급자, 법정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보호대상자)면 응시수수료를 면제받을 수 있다.

재학생은 별도 제출서류가 없다.

졸업생과 검정고시 합격자 등은 원서접수 시 관련 증빙서류를 제출하면 응시수수료를 면제받을 수 있다.

올해 수능성적은 오는 12월4일 수험생에게 통지할 예정이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경기도, ‘2019 청정대기 국제포럼’ 개막
[포토] 2019 춘천국제물포럼 개막
[포토] “불법 벌채 목재 수입 안 돼···합법성 입증해야 통관”
환경부, 2차 기후변화대응 계획 국민의견 수렴
[포토] 산림청 경남과학기술대학교서 ‘청문청답’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