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대구시, 지역스타기업과 ‘위기극복 소통’ 교류기업지원 관계자 등 30여명 참석···정보 공유, 의견 청취 및 지원 방안 모색

[대구=환경일보] 최문부 기자 = 대구시는 올해 신규 대구 지역스타기업 대표, 대구시 및 기업지원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가해 소통의 자리를 가졌다.

대구시는 22(목)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2019년 신규 대구 지역스타기업 대표, 대구시 및 기업지원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프로야구 경기를 관람하며 어려운 경영환경에 처한 지역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지원방안 모색과 임직원 격려 등을 실시하는 ‘위기극복 소통 교류회’를 개최했다.

지역스타기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대구시 ‘스타기업 육성사업’을 벤치마킹해 2018부터 추진하는 사업으로, 성장 잠재력이 있는 우수 중소기업을 발굴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지역스타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은 전담 프로젝트 매니저 매칭, 성장전략 컨설팅, 상용화연구개발(R&D) 기획 지원 등 4000만원 상당의 지원과 공모를 통해 연구과제당 일정액의 연구개발(R&D) 자금도 받을 수 있다. 또, 개발 기술의 사업화와 신시장 개척에 필요한 도움도 받는다.

대구시는 중소기업 중 최근 3년 평균 매출액이 50억~400억원 규모이고 매출액 증가율, 수출 비중, 연구개발(R&D) 투자 비중, 정규직 비중 등 엄격한 심사기준을 적용해 지역스타기업을 선정한다.

지난해는 15개사를 선정했고, 올해는 대영채비(주), 대홍코스텍(주), 신풍섬유(주), ㈜로얄정공, ㈜마이크로엔엑스, ㈜스틸에이, ㈜스페이스, ㈜아이디정보시스템, ㈜영풍열처리, ㈜우경정보기술, ㈜이산조명, ㈜일성도금, ㈜코레쉬텍, ㈜포위즈시스템, 한국유체기술(주), 휴먼플러스(주) 16개사를 선정했다.

올해 선정된 기업들은 최근 3년간 매출액 증가율 평균 76.03%(전국 5.15%), 고용증가율 평균 23.28%(전국 0.39%), 매출액 대비 연구개발(R&D) 투자 비중 평균 5.74%(전국 1.32%)로 제조부문 전국 중소기업 평균보다 훨씬 높고 성장잠재력이 매우 뛰어난 우수 기업들이다.

이날 행사는 최근 미·중 무역분쟁,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한국 제외 등 대내외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 기업의 어려움을 사전에 파악, 지원방안을 모색하고 임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프로야구를 관람하며 자연스러운 분위기에서 기업현장의 목소리도 듣고 기업 간 친목도 도모하는 자리로 대구시 및 지역스타기업 모두 만족하는 자리였다.

지역스타기업 대표이사는 “최근 불안한 대내외 경제 환경으로 인해 지역기업인들이 의기소침한 경향이 있으나, 이런 자리를 통해 기업 간 정보를 공유하고 화합해 어려움을 극복해 나갈 수 있다는 확신을 갖게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2019 대구 지역스타기업 위기극복 소통 교류회 <사진제공=대구시>

최문부 기자  chmb6656@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문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수원시, ‘재활용품수집인 지원위원회 위촉식’
[포토]  ‘경기도민 청정대기 원탁회의’ 열려
[포토] 지역 리빙랩 네트워크 한자리에
[포토] 경기도, ‘2019 청정대기 국제포럼’ 개막
[포토] 2019 춘천국제물포럼 개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