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보건·식품
토종 배 ‘한아름’ 과즙 많고 껍질 얇아강원도서 23일 평가회, 24일 시식 행사
우리 품종 배 ‘한아름’ <사진제공=농촌진흥청>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농촌진흥청은 여름 배 품종으로 수확 시기가 빠르고 육즙이 풍부한 국산 ‘한아름’을 추천했다.

한아름은 농진청에서 2001년 개발한 품종으로 8월 중순에 생산한다.

열매는 어른 주먹만한 중간 크기로 혼자 먹기에도 부담이 없다. 과즙이 많고 당도도 높으며, 껍질이 얇아 깎지 않고 바로 먹을 수 있다.

한아름은 2006년 ‘제2회 대한민국 우수품종대상’에서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받아 우수 품종으로도 인정받았다. 품종 출원과 동시에 농가에도 보급했으며, 현재 약 50ha에서 재배하고 있다.

농진청은 한아름 품종을 알리고자 23일 강원도 양양에서 농가, 중도매인, 산업 관계자 등과 현장 평가회를 갖는다. 24일에는 강원도 양양 낙산 해수욕장에서 소비자 대상 시식회도 연다.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 경남과학기술대학교서 ‘청문청답’
산림청, 한국 우수 산불관리기술 미얀마에 전수
[포토] 국립하늘숲추모원 개원 10주년 기념식
[포토] ‘대한민국 탄소포럼 2019’ - 저탄소 스마트시티 국제포럼
[포토] 영주댐 현황점검 및 처리방안 모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