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산악인 김미곤, 국립공원 홍보대사 위촉히말라야 8,000m급 14좌 완등한 세계적인 산악인
산악인 김미곤씨는 2018년 히말라야 8000m급 14좌를 완등했다. <사진제공=국립공원공단>

[환경일보]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이사장 권경업)은 9월3일 강원도 원주시 공단 본사에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현역 산악인 김미곤씨를 국립공원 홍보대사로 위촉한다고 밝혔다.

산악인 김미곤씨는 2000년 초오유(8188m)를 시작으로 2018년 낭가파르바트(8125m) 등정에 성공해 히말라야 8000m급 14좌를 완등했다.

김미곤씨의 희말라야 8000m 고봉 14좌 완등은 국내에서는 6번째이고 세계에서는 40번째로 기록됐다.

2015년 제16회 대한민국 산악인 산악대상, 2018년 엄홍길 휴먼재단 10주년 도전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현재는 한국도로공사 산악팀 소속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미곤씨는 앞으로 국립공원의 가치 홍보 및 국민들의 지속가능한 이용을 이끄는 역할을 맡을 예정이다.

국립공원공단 손영임 홍보실장은 “김미곤 대장은 자연에 대한 경외감과 무한한 애정을 가지고 있는 자랑스러운 산악인으로, 그의 불굴의 도전정신과 자연애, 그리고 인류에 대한 봉사정신이 우리나라 국립공원의 가치와 우수성을 알리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미곤 국립공원 홍보대사는 ”국립공원의 소중한 가치를 국민들이 널리 인식할 수 있도록 국립공원 홍보대사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북촌에 사는 사람, 북촌을 찾는 사람
[국감] 국회 환노위 '노동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시작
[국감] 산자위, '한국광해관리공단' 국정감사 개시
[국감] 농축위, 산림청 국감 개시
[국감] 행안위, 서울시 국정감사 시작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