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스포츠
"쾌적하고 시원하게 프로스포츠 즐기세요"문체부, 9월말부터 축구경기장 5개소, 야구장 8개소에 ‘미세 물분자 살포 장치’ 가동
미세물분자살포장치 설치 지원 정보 설명 <사진제공=문화체육관광부>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9월 말부터 전국의 모든 프로야구 경기장(고척 돔 제외, 8개소)에서 ‘미세 물분자 살포 장치(쿨링포그 시스템)’를 가동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미세먼지와 폭염에 대응하고 쾌적한 실외 프로스포츠 관람 환경을 만들기 위해 축구 경기장 5개소, 야구 경기장 8개소 등, 총 13개소에 ‘미세 물분자 살포 장치(쿨링포그 시스템)’ 설치를 지원했다고 5일 밝혔다.

미세 물분자 살포 장치(쿨링포그 시스템)는 20마이크론(μm, 0.02mm) 이하의 인공안개를 만들어 분무하는 장치로서, 미세안개가 공기 중의 분진과 열을 흡수하기 때문에 미세먼지를 줄이고, 대기온도를 낮추는 데 효과가 있다.

프로축구 경기장 5개소에서는 이보다 한 발 앞선 지난 7~8월부터 장치를 가동해 폭염을 완화하고, 각종 행사(케이리그 축캉스) 시 쾌적한 관람 환경을 만드는 데 활용했다.

설치를 지원한 축구 경기장 5개소는 ▷상주시민운동장 ▷서울월드컵경기장 ▷아산이순신종합운동장 ▷부산구덕운동장 ▷수원종합운동장 등이다.

야구 경기장 8개소는 ▷잠실야구장 ▷인천에스케이(SK)행복드림구장 ▷대전한화생명이글스파크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 ▷수원케이티위즈파크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 ▷부산사직야구장 ▷창원엔시(NC)파크 등 고척스카이돔(돔 구장)을 제외한 전 구장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쾌적한 생활환경 유지 등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프로스포츠 실외 경기장의 미세 물분자 살포 장치(쿨링포그 시스템) 설치를 지원했다"며 "앞으로도 봄·가을철 미세먼지와 여름철 폭염 등 기후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프로스포츠 관람 환경을 더욱 쾌적하게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미세먼지 발생원인 분석 토론회 개최
[포토] 2019 동절기 국민 절전캠패인 개최
[포토] 2019 Water-Detente 대토론회 개최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숲 공동체가 희망이다’ 특강
[포토] ‘2019 수원시의회 환경국 행정감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