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Book
경복궁, 인니어‧베트남어 해설 신설인니어 21일부터 매주 수‧토요일 매 3회씩, 베트남어 11월 초 예정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소장 박관수)는 최근 우리나라와 동남아시아 국가 간의 교역량과 관람객이 증가하는 등 경제와 문화면에서 상호간 교류가 활발함에 따라 동남아시아 국가 관람객의 편의를 높이고 문화유산 교류를 확장하기 위해 경복궁 해설에 인도네시아어와 베트남어를 신설‧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경복궁 인도네시아어 해설은 오는 21일 토요일부터 매주 수‧토요일 매 3회씩(9:20, 11:00, 14:30) 운영되며, 베트남어 해설은 11월 초부터 운영 할 계획이다.

인도네시아어 해설을 원하는 개인 또는 단체는 해설 시작 전 경복궁 안내실 앞(흥례문 안쪽) 무료 해설 안내판으로 오면 해설을 들을 수 있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 측은 "이번 인도네시아‧베트남어 해설 운영을 계기로 그동안 경복궁 관람에서 해설이 제공되지 않아 상대적으로 관람에 아쉬움을 느꼈을 동남아시아 관람객에게 더 만족스러운 관람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수원시, ‘재활용품수집인 지원위원회 위촉식’
[포토]  ‘경기도민 청정대기 원탁회의’ 열려
[포토] 지역 리빙랩 네트워크 한자리에
[포토] 경기도, ‘2019 청정대기 국제포럼’ 개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